산동성관광국
산동성 여유 발전위원회 - (주)알플레이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희동 446-285,402호
02-739-0100
Friendly Shandong | news
267
archive,category,category-news,category-267,eltd-cpt-1.0,ajax_fade,page_not_loaded,,shandong-ver-1.0, vertical_menu_with_scroll,smooth_scroll,side_menu_slide_with_content,width_370,blog_installed,wpb-js-composer js-comp-ver-4.7.4,vc_responsive

news

주한중국문화원-웨이하이시유화연구원 공동 주최 중국 현대회화예술의 매력 극대화…관객 사로잡아 [환경일보] 한이삭 기자 =  중국 현대회화예술을 만날 수 있는 장이 펼쳐진다. 주한중국문화원, 웨이하이시유화연구원이 공동주최하는 ‘중국 유화명가(名家) 웨이하이 작품전’이 오는 3월28일부터 4월6일까지 주한중국문화원 2층 전시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아름다운 중국의 웨이하이를 선보이면서 더불어 중국 현대회화예술의 미를 극대화시켰다. 웨이하이는 산둥반도의 북쪽 끝에 있는...

본보 발행 중국어신문 自遊濟州 산둥 현지 취재 산동인구 9700여만명 중 10%가 기술자 미래 계획 따라 명품브랜드 1000개 육성   '장인정신(匠人精神)'은 무엇인가? '장(匠)'에 대한 의미는 한국과 중국 모두 '전문가'를 뜻한다. 연구할 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되는 것에 전력을 다해 최선을 다하는, 철저한 장인 정신의 소유자를 말한다. 한라일보가 발행하는 중국어신문...

긴 일정을 내기 힘든 가족을 위한 3박4일 크루즈 여행 선박이 있다. 인천에서 출항해 중국 산둥성(山東省)을 기항하는 화동훼리다. 화동훼리는 지난해 새로 건조한 3만5000t 규모에 여객 승선인원만 1500명에 달하는 대형 크루즈 여객선이다. 한교투어(hangyotour.co.kr)에서 내놓은 화동훼리 취항 기념 ‘3박4일 산둥성 크루즈 여행’은 2월24~2월27일 산둥성의 다양한 문화유적지 및 관광지...

중국 사람은 중국 음식을 다 못 먹어 보고 죽는다는 말이 있다. 중국은 500년 이상의 유구한 역사와 함께 조리법도 광범위하게 발달했다. 기본적인 조리법인 볶는 것, 조리는 것, 찌는 것, 튀기는 것, 버무리는 것 등등 이외에도 조리법만도 40여 종이 된다고 한다. 그러나 한평생 먹어도 다 먹어보지 못한다는...

오리엔트필름시티, 세계 영화산업의 ‘꿈의 공장’으로 가동 개시 아주경제 김태근 기자 =2017년 중국 영화 시장은 중국의 명감독 장이머우(장예모, 張藝謀)의 신작 ‘장성’으로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장성’은 칭다오 오리엔트필름시티에서 제작한 첫 미국 할리우드와의 합작영화이다. 개봉 당일에 1억 2000만 위안의 흥행수입을 올리고 그 기세를 몰아 단숨에 12억 위안의 흥행 수입을 달성했다. 할리우드가...

유광종 < 중국인문경영연구소장 > 공자의 고향이자 노나라 수도였던 취부시에 있는 공자의 사당(공묘). 공묘는 중국 전역에 수천 개 있지만 이곳은 기원전 478년에 세워진 최초의 공묘다. 중국 전통 지리 개념에서 산서(山西)와 산동(山東)의 이름은 자주 등장한다. 중국 동북부 지역의 양쪽 경계가 확연하게 갈라지는 지층이기 때문이다. 멀리 서쪽에서 다가오는 황토고원(黃土高原)은 남북으로...

[장현근의 중국 사상 오디세이] 노동자와 농민을 대변한 사상가, 묵자 (장현근 용인대학교 교수) 2006년에 개봉되었던 영화 '묵공(墨攻)' 덕분에 묵자(墨子, 본명은 묵적)를 아는 사람이 많아졌다. 안성기, 류더화라는 한국과 중국의 빼어난 배우들이 연기도 참 잘한 영화로 기억한다. 조금 더 깊은 관심을 갖고 작품을 대한 관객이라면 '공격이 최상의...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공자의 탄생지인 중국 산둥(山東)성 취푸(曲阜)에 공자 박물관이 들어선다. 9일 차이나데일리에 따르면 중국 산둥성 당국은 올해 하반기에 취푸에 공자 박물관을 열 계획이다. 취푸 문화 산업 공원에 있는 이 공자 박물관은 7억 위안(한화 1천169억원)이 투입됐으며 전시 센터와 6개의 홀로 구성됐고 총 5만7천㎡에 달한다. 취푸 문화...

1003158_207621_955

[이뉴스투데이 유경아 기자] 겨울의 끝자락,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행복을 찾아 중국 위해로 떠나보자. 노랑풍선은 전일정 특급호텔 숙박과 천목 온천욕 체험 등이 포함된 '위해·천목온천 + 연태 관광 3일' 상품을 선보였다. 중국 위해는 산둥성 연태지구에 있는 항구도시다. 웨이하이웨이로도 불린다. '행복문'과 '천목온천', '백년 거리' 광인로 등으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다. 이번...